Member Login
뜨개질 | 컴 앞에서 쓸 "안성맞춤" 플레이스 매트
15-08-09 21:32 조회수 | 1,941
컴 앞에서 자꾸 뭔가를 먹게 돼요. ^^; 그럴 때마다 뭐 하나 깔고 먹었음 좋겠다는 생각을 오~~~래 했어요. 그러다가 오늘 드디어 하나 만들었네요.

IMG_3310.jpg

저건 분홍도 아니고.. 뭐라고 하나요? 진분홍? 하여간 저 실이 딱 요만큼 있더라구요. 이정도면 되겠지 해서 시작했는데 좀 모자랐어요. 그래서 색 맞춰서 회색으로 연결해서 마저 짜고 테두리 돌리고 끝.

IMG_3313.jpg

이렇게 생겼어요. 진짜 색은 첫번째 사진처럼 더 진해요. 색 그대로 찍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 거예요? 수도 없이 바꾸다가 결국 포기. - -;

IMG_3314.jpg

복잡한 패턴은 능력도 없지만 생각하기도 귀찮아서 그냥 짧은 뜨기로 죽~~~ 완전 게으른 플레이스 매트예요.

근데 뭐 좀 닮지 않았어요? 그 왜 있잖아요. 불여우나 크롬 같은 인터넷 브라우저 같은 거요. 컴 앞에서 쓰기엔 안성맞춤이죠? ㅎㅎㅎ
추천 13 비추천 0
댓글목록 [2] 댓글보기
  • Yun Jeong Choi 15-08-10 15:03
    ㅎㅎ 이쁘네요.  정말 브라우저 처럼 생겼네요.  감각있는 분이 만드니 실이 모자라도 브라우저 같은 작품이 나오네요.  가온데다가 미즈빌 로고하나 팍! 박아서 펀드레이징 품목으로 써도 좋겠다는 엉뚱한 생각이 불쑥! ^^;;;;
  • Hyewon Jeon 댓글의 댓글 15-08-10 16:41
    늘 주먹구구식으로 만드니까 늘 뭐가 모자라고 어디가 찌그럭하고 그래요.
    펀드레이징은 늘 생각하고 있는데 늘 생각만 하고... - -;;;
Total 121 페이지
[전혜원]Your trash is my treasure 목록
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
12 뜨개질 [옥션] 쌀쌀한 날씨에 따뜻한 차 한잔~ 그 찻잔을 받쳐 줄 코스터가 왔어요.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5-11-28 1544 9
열람중 뜨개질 컴 앞에서 쓸 "안성맞춤" 플레이스 매트 댓글[2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5-08-09 1942 13
10 뜨개질 코바늘 뜨기 yoyo로 만든 크리스마스 트리 댓글[2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4-12-07 1331 17
9 뜨개질 보온병이 추울까봐 옷을 입혔어요. ^^; 댓글[6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4-10-27 1185 10
8 뜨개질 +너무 예뻐 쓸 수 없는 장미 수세미 댓글[14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4-10-14 1272 22
7 뜨개질 묵직해서 더 따뜻한 스트라이프 블랭킷 댓글[14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4-01-27 1331 17
6 뜨개질 네모만 뜰 줄 알면 누구나 만들 수 있는 덧신으로 맞이하는 따뜻한 겨울 댓글[21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3-11-08 1358 4
5 뜨개질 내 무모한(?) 도전의 친구가 되어 줄 예쁜 레이스 책갈피 댓글[12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3-01-03 1085 1
4 뜨개질 다가 올 겨울을 꿈꾸며 헤엄치는 목도리 댓글[12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2-03-14 1085 0
3 뜨개질 그만 봄을 맞이하게 된 사선 무늬 목도리 댓글[18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2-02-25 1035 0
2 뜨개질 뜨거운 너를 감싸줄게, 병 코지 (+팝콘 추가요~) 댓글[16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2-01-20 1014 0
1 뜨개질 조각 조각 모았어요. 정성도, 사랑도... 모자이크 블랭킷 댓글[8] Hyewon Jeon 쪽지보내기 2010-12-05 1643 0
게시물 검색